2020년10월23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친환경뉴스 > 핫이슈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9월21일 19시25분 ]
전라남도 곡성군이 고설 베드 시설을 이용해 유기농 딸기묘를 전국 최초로 생산해 내는데 성공했냈다고 밝혔다.
유기농딸기묘 (사진 : 곡성군)
딸기는 과채류중 모종생산에 가장 많은 시간과 노력이 소요되는 작물로 보통 3월말부터 9월초까지 5개월 이상의 기간이 소요되며, 모종 재배를 위한 노동력 부족으로 대부분 모종을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다.

특히 화학비료와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 딸기묘는 보다 섬세한 관리가 필요하며 전국적인 생산량도 많지 않기에 일반묘보다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런 고부가가치에 주목한 곡성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역활력화작목 기반조성사업과 연계한 시범사업을 펼쳐 전남도 인정 유기농명인인 이옥신 대표를 통해 친환경 고설 베드 육묘장을 설치하고, 유기 딸기묘 3만여주를 전국 최초로 생산해냈다.

이 대표는 "직접 제조한 퇴비 및 유기액비와 농업기술센터에서 분양받은 미생물배양액 등 친환경 자재를 이용해 일반재배묘보다 튼튼하게 묘를 생산했다."고 밝혔다.

육성된 딸기묘는 한살림, 이이쿱 등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들을 통해 11월이면 소비자에게 맛있는 과실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곡성군농업기술센터은 "불량모종 구입에 따른 생산량 감소 문제를 원천적으로 해결하고 우량묘 생산량 확대를 통한 동남아시아, 홍콩, 일본 등 대외수출 확대를 위해 지난 2018년부터 농촌진흥청과 전라남도농업기술원의 기술지원을 통해 고설베드 육묘시설 보급사업을 실시했다."며, "금년까지 53농가 약 210동의 시설하우스에 공급 가능한 우량 딸기묘 생산기술을 보급해 생산성 향상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노동력 절감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한 기술보급과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올려 0 내려 0
원정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 3대 생협과 학교급식용 친환경 수매 농산물 공동판매 시작 (2020-09-22 09:42:50)
괴산군,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ALGOA) 5주년 기념행사 개최 (2020-09-18 19:35:34)
서울시, 친환경 텃밭농장 참여...
홍성군, 친환경 농업 인프라 ...
제주,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
순천시, '토양검정 및 비료시...
양평군, 친환경로컬푸드 용문...
친환경매장서 파는 라온현미...
친환경매장에서 파는 오징어...
현재접속자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